The Marians

백신접종완료 100%

누적확진자 12,732

검색하기
검색창 닫기
전체 메뉴 열기

Site Map


보도자료

귀국 후 격리면제지역 북마리아나 제도, 현지 방역 강화를 위한 앱 개발

등록일
2022.01.12
공유하기

https://www.safetravelsmarianas.com/ 

 

현재 유일한 귀국 후 격리 면제 지역인 북마리아나 제도(사이판)의 보다 견고한 방역 유지를 위해 북마리아나 제도 연방 정부가 코로나19 방역 강화 플랫폼을 구축했다

세이프 트래블 마리아나(Safe Travels Marianas)’로 이름 지어진 해당 애플리케이션은 북마리아나 제도의 코로나19 태스크 포스팀이 보유한 정보를 기반으로 이용자의 코로나19 밀접 접촉 가능성 및 동선 추적, 건강 상태 보고, 사회적 거리두기 안내 등을 통해 북마리아나 제도 내 코로나19 확산을 보다 감소시키기 위해 개발되었다

특히 여행자들은 세이프 트래블 마리아나 앱에서 PCR 검사 관련 정보도 확인할 수 있도록 작업 중이다

현지의 사업장 및 시설들은 해당 플랫폼을 통해 영업장의 지정 QR코드를 생성해 비치할 수 있으며, 이용자들은 앱으로 해당 QR코드를 스캔하여 자동으로 본인의 방문을 기록할 수 있다

세이프 트래블 마리아나 플랫폼은 곧 모바일과 웹 모두에서 사용이 가능하도록 공개될 예정이다

 

 

 

북마리아나 제도의 주지사 랄프 DLG. 토레스(Ralph DLG. Torres)는 이에 대해 저희 팀과 IT 업계 글로벌 기업이 함께 개발한 세이프 트래블 마리아나 앱의 공개를 앞두고 있어 기쁘게 생각합니다.

 이는 북마리아나 제도 주민들의 안전한 사회활동을 보장하고, 더불어 북마리아나 제도를 찾은 여행자들의 안전을 보다 강화하기 위해 개발되었습니다

현지 사업장들의 적극적인 협조 아래 모든 시설의 지정 QR코드가 발급되고 이용자들이 이를 각 매장에서 스캔할 수 있어진다면, 주민과 여행자 모두에 대한 정확한 동선 추적이 가능해질 것입니다.”라고 밝히며

현지 방역 강화를 위한 플랫폼 개발을 기쁜 마음으로 전했다.

지난 20217월부터 시행된 북마리아나 제도와 대한민국 간의 트래블 버블(여행안전권역)은 상호 방역체계에 대한 깊은 신뢰를 바탕으로 2022년 현재에도 안정적으로 유지되고 있다

이를 통해 6개월 간 한국인 약 8,000명 이상이 사이판 여행을 안전히 다녀왔다. 1월 현 시점에는 한국의 귀국 후 10일 격리에서 면제되는 유일한 트래블 버블 여행지로 꾸준한 모객을 유지하고 있다.

 2022 110일 기준, 북마리아나 제도의 백신2차접종률은 96.7%이며, 20193월부터의 누적 확진자는 3,647명에 불과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