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arians

백신접종완료 100%

누적확진자 12,732

검색하기
검색창 닫기
전체 메뉴 열기

Site Map


보도자료

승승장구 마리아나 제도, 한국인 관광객 수 372% 훌쩍 성장

등록일
2020.02.13
공유하기

 

 마리아나 관광청이 사이판, 티니안, 로타를 방문한 세계 관광객 수가 작년 대비 95% 성장했다고 밝혔다. 2018 10 마리아나 제도를 강타한 태풍 유투(Yutu) 인한 장기적인 비행기 운항 횟수 감소로 인해 방문객 수가 축소되었던 2018 12월에 사이판, 티니안, 로타 섬을 방문한 관광객이 26,831명인 반면, 2019 12월의 관광객은 52,297명을 기록한 것이다

 

그중 201912월의 한국인 관광객 수는 전년 대비 372% 증가하며 총 33,648명을 기록했는데, 이는 201712월의 전체 방문객 수인 29,092명보다도 높은 수치이다. 이에 힘입어 티웨이항공은 20191121일부터 20203월 말까지 인천-사이판 노선을 하루 2회 운항 중이며, 아시아나항공은 202011일부터 20203월 말까지 이전 기종보다 더 많은 298명의 탑승이 가능한 기종 A330을 인천-사이판 노선에 도입해 운항하고 있다.

 

반면 마리아나 제도를 방문한 201912월의 중국인 관광객은 전년 대비 37%가 감소된 9,974명을 기록했다. 201712월과 비교했을 때 중국과 마리아나 제도를 잇는 비행기 좌석수가 40% 감소된 것이 주요한 이유로 꼽힌다. 상해-사이판 노선의 전세기가 주 4회에서 2회 운항으로 일정을 축소했으며, 광저우-사이판 노선은 2019122일부터 운항이 일시 중단, 더불어 홍콩항공의 홍콩-사이판 노선 역시 여전히 운항이 중단된 상태이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미국과 중국간의 무역 전쟁이 길어지며 미국령을 선택하는 중국인 관광객 수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다. 또한 홍콩의 정부적 긴장 상태와, 201910월부터 최대 45일에서 최대 14일로 감축된 중국인의 미국 무비자 여행 가능 기간, 꾸준히 높은 환율 등이 중국인 방문객 수의 감소에 영향을 끼쳤다.

 

 

 마리아나 제도의 일본인 관광객 수는 201912월에 전년 대비 448% 성장한 5,161명으로 기록됐다. 일본의 스카이마크항공(Skymark Airlines) 20191129일부터 도쿄-사이판 직항 노선 신규 취항하며 편도 38달러(유류할증료 포함)부터 시작되는 프로모션 요금을 제공하기도 했다. 2020년에는 운항 중인 항공편의 80% 탑승률을 목표로 약 40,000명의 일본인 관광객이 마리아나 제도를 방문할 것으로 예상 중인데, 이는 12,000명으로 기록된 2019년의 일본인 방문객 수에 비해 월등히 높은 수치이다.   

 

​​